성추행으로 얼룩진 삼성전자, 추락의 끝은 어디?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kakao : zeminatv

자유게시판

성추행으로 얼룩진 삼성전자, 추락의 끝은 어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관생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1회 작성일 19-02-11

본문

http://www.dailygrid.net/news/articleView.html?idxno=114066


[데일리그리드=이태한 기자] 미투 운동이 전국을 강타하며 사회문제의 핵심으로 떠오르며 점차 다각화 되는 양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국내굴지의 재벌 그룹 삼성전자의 간부 및 임직원들의 성희롱 및 성추행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최근 다수의 매체 보도에 의하면 지난달 23일 삼성전자 광주 사업장의 부서회식자리에서 A부장이 휴대폰으로 여직원에게 영상을 보여주며 성희롱 발언을 하고 상대동의 없이 신체접촉을 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장이 일었다. 회식자리에서 A씨는 허리띠를 풀어 목에 건 뒤 자신의 특정 신체부위 크기를 암시하는 말을 하고 여직원들이 있는 자리에서 입에서 입으로 술잔을 옮기는 게임을 강요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특히 최근 중국에서 남녀가 옷 속으로 신체접촉을 한 채 술을 마시는 신종 ‘러브샷’관련 영상을 회식자리 참석 직원들에게 보여주기도 했고 심지어 여직원까지 포함해 서로 입에서 입으로 음식을 옮기는 게임을 강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피해 여직원은 인사부서에 직접 A씨의 성추행 사실을 알리며 합당한 조치를 요구하자 A씨에게 출근금지 조치가 내려졌다. 삼성전자는 2015년 선언한 성희롱 ‘제로 톨러런스(무관용 원칙)’ ‘일벌백계’ 원칙을 강조하며 당시 자리에 있던 20여명 상대로 가담, 방조 여부에 대해 진상파악에 나섰다.삼성전자 계열사인 에버랜드에서도 최근 수 차례에 걸쳐 성추행 사건이 벌어졌다.에버랜드의 주임급 직원은 지난 2017년 7월 다수의 아르바이트생들을 대상으로 성희롱을 해 한달간 정직 처분을 받았다. 해당 직원은 평소에도 외모와 관련 비하발언을 서슴치 않았고 우산 등으로 신체 일부를 찌르는 등 추행을 일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에버랜드 자체 신고기관 조사결과 성추행을 당한 여성들은 5명에 달했다.

  

▲ 에버랜드 정금용 부사장.

정금용 부사장이 취임한 지난 1월에도 에버랜드 내 주방 남직원이 아르바이트생을 대상으로 수시로 성희롱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해 11월에는 한 아르바이트생이 놀이공원 이용객들을 상대로 무차별적 성희롱 발언을 해 자진퇴사한 바 있다. 해당 아르바이트생은 다른 아르바이트생과 함께 놀이공원 기구를 조작하는 부스 안에서 줄을 선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XX이 크다”, “(성관계)하고 싶다” 등 상습적으로 성적인 발언을 해왔던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마음에 드는 이용객이 기구에 탑승하면 놀이기구 작동이 끝나는 시점에 해당 이용객이 자신의 시야와 가까운 곳에 내릴 수 있도록 정지버튼을 조작하는 행동도 일삼았던 것으로 알렸다. 삼성에버랜드와 갈등을 빚어오던 회사노조 간부가 20대 여성 아르바이트생을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당해 전격 해고되는 일도 발생했다. 검찰에 의하면 수원지검 형사2부는  강제추행혐의로 금속노조 경기지부 삼성지회 간부 김모씨를 조사 중이다. 


김씨는 올해 3월 에버랜드 중식당에서 일하던 아르바이트생 B씨에게  "너희 집에 방이 몇 개냐", "나랑 같이 살지 않겠느냐" 등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성희롱성 발언을 상습적으로 하고 의사에 반한 신체접촉으로 수차례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05년에는 1998년 공채로 입사한 이모씨가 동유럽 출장 중 성추행을 당한 일도 드러났다. 직장상사가 "윗사람을 잘 모시라"며 엉덩이를 만진 것. 당시 이 씨는 이 사실을 인사팀에 알렸지만 돌아온 것은 대기발령 조치였다. 그 이후에도 진급을 할 수 없었다. 이에 수년간 법정다툼을 벌여 지난 2010년 승소, 손해배상을 받았다. 


2012년에는 외국계고문 C씨의휴대폰에서 삼성여직원들의 동영상과 사진이 발견되기도 했다. 휴대폰내 사진에는 여직원들의 상반신 모습과 치마 밑을 촬영한 300장에 달하는 사진이 들어있었던것. 한 여직원의 신고로 덜미가 잡힌 C씨는 결국 해임됐다. 삼성전자 임직원들의 이러한 부도덕한 행위는 비단 국내에서만 벌어진 일이 아니었다.지난 2014년에는 삼성전자 인도법인의 혀지인 직원이 미성년자 성추행 혐의로 체포돼 현지 경찰의 조사를 받았다. 당시 현지 언론에 따르면 현지 직원은 신규 직원 채용을 위한 면접을 미끼로 해 17세 소녀를 호텔로 불러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시도했다. 피해 여성은 신체 접촉을 거부하고 방을 뛰쳐나왔고 밖에서 피해여성을 기다리고 있던 친구가 이를 신고해 현지 직원은 현장에서 체포됐다.업계의 한 관계자는"대부분의 기업들이 성희롱·성추행 문제와 관련, 무관용 원칙을 고수해 사소한 사안이라도 직무정지·퇴사 등 중징계로 직원의 근무조건 개선 의지를 보이고 있는 반면 에버랜드 측의 가벼운 대응을 하고 있다"며 우려를 표명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9,843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9843 꽃님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63 04-24
29842 재미나티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67 04-24
29841 시크엔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85 04-24
29840 무지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205 04-24
29839 밀크초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83 04-24
29838 꽃님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17 04-24
29837 윤호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12 04-24
29836 공룡강아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89 04-24
29835 청호나이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40 04-24
29834 밀크초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12 04-23
29833 얼음공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79 04-23
29832 공룡강아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87 04-23
29831 시크엔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28 04-23
29830 유치뽕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94 04-23
29829 초코우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전체게시물 138 04-23
게시물 검색

그누보드5
Copyright © www.zmnTV.net. All rights reserved.